NEWSROOM

뉴스룸

뉴스화양지구 내 최대 규모 단지, ‘첫 자리’에…‘힐스테이트 평택 화양’ 예정

2022-12-22


화양지구 내 최대 규모 단지, 

‘첫 자리’에…‘힐스테이트 평택 화양’ 예정


2022.12.22

서울경제


- 지하 2층~지상 31층, 14개 동, 전용 72~84㎡ 총 1,571가구…대부분 ‘국평’ 구성


[사진 설명. '힐스테이트 평택 화양' 투시도]

 

현대엔지니어링이 경기도 평택시 ‘화양지구’ 5BL(블록) 일원에서 ‘힐스테이트 평택 화양’ 아파트를 분양 예정이다. 화양지구 내에서 단일 BL 기준으로는 최대 규모 단지이며, 외부 접근성이 가장 뛰어난 ‘첫 자리’에 들어서 랜드마크 기대감을 더 사고 있다.

‘힐스테이트 평택 화양’은 지구 내 첫 ‘힐스테이트’ 브랜드 아파트다. 지하 2층~지상 31층, 14개 동, 전용 72~84㎡ 총 1,571가구 규모 대단지로 지어진다. 전체 가구가 남향 위주로 배치됐으며, 대부분이 ‘국평(국민평형)’ 전용 84㎡로 구성됐다.

단지가 들어서는 화양지구는 평택항 인근의 굵직한 산업단지, 그리고 향후 KTX 고속열차의 경유가 예정된 안중역(예정) 사이에 위치했다. 국내 민간주도 도시개발사업지 중에선 역대 최대 규모로 약 279만㎡에 부지에 2만여 가구, 5만여 명 이상을 수용할 수 있도록 예정된 계획도시다. 향후 고덕국제신도시와 함께 평택시의 개발 축으로 자리매김할 것으로 기대되고 있다.

화양지구에서는 아파트 분양을 올해 처음 시작했다. ‘완판(완전판매)’된 ‘휴먼빌 퍼스트 시티’를 시작으로 수 곳에서 아파트 분양이 이어져왔는데, 이들 중 이번 ‘힐스테이트 평택 화양’이 가장 큰 규모의 단지다. 현재 계획으로는 지구 내 앞으로 예정된 아파트 분양단지 중에서도 단일BL 기준으로는 최대 규모다.

이렇듯 화양지구에서도 명실상부 ‘톱 스케일’로 조성되는 ‘힐스테이트 평택 화양’은, 위치도 화양지구의 ‘첫 자리’로 꼽힌다. 지구 내에서도 38번 국도 변에 위치해 외부 접근성이 가장 뛰어날 것으로 보인다. 이런 위치에 1,571가구 대단지 규모로 지어지다 보니 ‘랜드마크’ 등극 기대감이 강하게 제기되고 있다.

대단지에 걸 맞은 조경과 커뮤니티도 눈여겨볼 만하다. 대지 면적 중 조경 면적을 40% 이상 배치해 녹지 공간을 극대화했는데, 단지 중심부에는 약 1,700평 규모의 중앙 공원 조성이 예정됐다. 조경에는 평택 지역 특색을 담은 소나무를 중점적으로 활용했고, 중앙 광장에는 이팝나무와 배롱나무 등으로 특색 있는 공간 조성을 계획했다. 입주민들이 시간 흐름에 따라 다양한 계절감을 느낄 수 있도록 왕벚나무 등 다양한 수종 도입도 계획됐으며, 이 외 생태연못, 단지 내 산책로 등의 조성이 예정됐다.

커뮤니티 시설도 약 1,111평 규모로 들어선다. 큰 규모인만큼 시설도 다양하게 들어서는데, 입주민들의 다양한 라이프사이클에 맞출 수 있도록 체육시설은 물론 취미활동시설, 자녀를 위한 시설들이 고루 계획됐다.

분양조건도 우수하다. 청약 시 ‘비규제 프리미엄’과 함께 ‘계약금 정액제’와 ‘중도금 대출 무이자’ 혜택을 제공 예정이다. 양도세는 실거주 의무 없이 보유만 해도 비과세 혜택을 받을 수 있으며 다주택자에 대한 중과 규제도 없다. 거주 지역에 상관없이 전국에서 청약 가능하며, LTV(주택담보대출)의 최대 한도도 70%로 규제지역 대비 높다. 특히 중도금 대출 무이자 혜택으로 입주 전까지 중도금에 대해서는 별도의 금융비용이 발생치 않아 자금마련 부담이 대폭 덜어질 것으로 보인다.

‘힐스테이트 평택 화양’의 견본주택은 경기도 평택시 비전동 일원에 마련된다. 


https://www.sedaily.com/NewsView/26F01T580Z


원문 보러가기